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당진시, 마스크 착용 무시한 공무원 직위해제

기사승인 2020.11.27  14:56:46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재발방지 및 공직자 각성을 위한 조치

   
▲ 당진시가 최근 한 커피숍에서 마스크 착용 문제로 물의를 일으킨 2명의 공무원에게 직위해제 처분을 내렸다.

[충청뉴스라인 방관식 기자] 당진시는 27일 긴급 인사위원회를 열고 두 공무원의 행위가 예방수칙 위반은 물론이고 공직기강을 심각하게 훼손한 것으로 판단된다며 직위해제를 결정했다.

 김홍장 당진시장은 “코로나가 확산하는 엄중한 상황에서 솔선수범해야 할 공직자가 마스크 정상 착용을 요구하는 시민에게 불쾌한 언행을 한 것에 대해 진심으로 사과드린다”며 “이에 단호하고 신속한 조치가 필요하다고 판돼 인사위원회의 의견을 들어 직무에서 배제키로 했다”고 밝혔다.

 아울러 시는 이번 일과 관련해 자체적인 진상조사 및 상급기관 감찰을 실시하고 조사 결과에 따라 해당 공무원에게 책임을 묻겠다는 입장이다.

 당진시는 이번 사건을 계기로 공직기강 확립 및 재발방지를 위해 전 직원을 대상으로 복무대책 이행 실태를 강화한다는 방침이다.

 한편 당진시에서는 11월 들어 5명의 확진자가 발생하는 등 확산감염 추세가 예사롭지 않은 상태로 김홍장 시장은 26일 언론브리핑에서 사태가 악화될 시 사회적 거리두기의 1.5단계 격상도 검토하겠다고 밝혔다.


 

방관식 기자 afgm502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충청뉴스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